메뉴보기

보도자료

[보도자료]“북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남북 간 인도협력 재개 촉구” 기자회견2022-05-19

북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남북 간 인도협력 재개 촉구

기자회견 개최

 

1. 2022519() 오전10, 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시민평화포럼(이하 시민단체)은 한국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북측 코로나19 발생과 확산에 따른 남북 당국에 신속한 대응을 촉구했다.

 

2. 기자회견에 참석한 시민단체 관계자들은 오랜 기간 지속되어온 대북제재와 국경봉쇄, 반복되는 자연재해로 인한 인도적 위기가 우려되는 상황 속에서 최근 북한 내 코로나19 확산은 이러한 위기를 더욱 심화시키고 있음을 지적했다.

 

3. 이에 시민단체는 516일 윤석열 대통령이 국회 시정연설에서 밝힌 북측 주민을 위한 코로나19 백신을 포함한 의약품, 의료기구, 보건인력 등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입장 발표를 환영하고, 남측 당국은 민간과 함께 북측 주민들이 코로나19 확산의 위기를 극복하도록 조건 없이 협력해야한다고 강조했다.

 

4. 이어 북측 당국에도 전향적으로 적극 호응을 촉구했다.

 

5. 시민단체는 북측에서 필요로 하는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의약품(해열제, 항생제 등), 방역용품(마스크, 방호복 등), 영양식 등 1,000만 달러(120) 규모의 물자지원을 민간 차원에서 계획하고 있음을 알리고, 이를 위해 다음 주 초에 모든 경로를 이용해 북측에 입장을 전달할 것임을 밝혔다. 지원경로는 북측과의 협의를 통해 결정하되, 수송의 신속성을 기하기 위해 육로 지원을 우선적으로 고려한다고 전했다.

 

6. 마지막으로 기자회견 참가자들은 남북 당국과 지도자들이 적대와 갈등의 지난 날을 뒤로하고, 한반도에 함께 살아가는 남북 주민의 건강과 안전을 우선적으로 고려하길 당부했다. 또한 민간은 정치·군사적 상황과 무관하게 정부, 지자체, 시민사회단체 등과의 연대를 통해 지속가능하고 실천 가능한 인도적 남북협력의 길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붙임자료 : 성명서, “북 코로나19 신속한 대응을 위해, 남과 북에 촉구합니다

*문의 : 민화협 정책홍보팀 (02-761-1213), 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 이영재 팀장 (010-2698-7298)


조회수 : 76